‘오드리선X그림비’ 감성 담은 패키지…생리대의 신선한 컬래버레이션

입력 : ㅣ 수정 : 2019-08-20 13:5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월경 전후 여성들이 겪는 6가지 에피소드를 뉴 패키지에 녹여내
호주 오드리리프스 사의 여성 케어 브랜드 ‘오드리선’이 새롭게 선보인 그림비(grim_b) 컬래버레이션 패키지가 많은 여성 소비자들의 공감을 이끌어내고 있다.

‘그림비(grim_b)’는 일러스트레이터 배성태 작가의 닉네임으로, 배성태 작가는 아내와의 소소한 일상을 자신만의 그림체와 달달한 멘트로 표현해 SNS 상에서 많은 팬을 보유하고 있는 인기 아티스트이다.

또한 오드리선은 일명 ‘약국 생리대’로 불리며 제품력과 까다로운 검증에서 여성 소비자들에게 인정을 받고 있다.

오드리선은 배성태 작가와 함께 월경 전후의 여성들이 겪는 에피소드들을 총 6가지로 구성해 이를 배성태 작가만의 따뜻한 그림체를 통해 중형/대형/라이너/오버나이트 생리대 각각의 패키지에 담아냈다.

먼저 생리 양이 보통일 때 사용하는 중형 패키지의 경우, 생리통 완화를 위해 혈액순환이 잘 될 수 있는 가벼운 운동을 하는 에피소드를 담고 있다. 생리양이 많을 때 사용하는 대형 패키지는 생리로 힘든 아내를 케어해 주는 에피소드, 잠잘 때 사용하는 오버나이트는 조금이라도 편히 잘 수 있게 아랫배를 따뜻하게 감싸주는 에피소드를 그려냈다. 마지막으로 생리가 끝날 무렵에 사용하는 라이너에서는 심리적, 신체적으로 며칠 간 힘들었을 아내에게 따뜻한 말 한마디를 건네는 에피소드가 녹여져 있다.

이외에 생리 전 식욕이 폭발하는 에피소드와 생리 예정일을 챙겨주는 에피소드는 한정판 스페셜 세트 박스에서 엿볼 수 있다. 한정판 스페셜 세트는 ▲한 달 세트 ▲세 달 세트 ▲여행 세트 ▲스페셜 케어 세트 등 사용 기간이나 목적에 따라 다양하게 구성돼 에코파우치, 더스트백, 에코백 등 배성태 작가의 특별한 선물도 함께 받아볼 수 있다.

한편 오드리선 그림비 컬래버레이션 패키지와 관련된 보다 자세한 내용은 오드리선 공식몰 또는 네이버 스토어팜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