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눈 감은’ 한강 몸통시신 사건 피의자

입력 : ㅣ 수정 : 2019-08-18 16:0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한강 몸통 시신’ 사건의 피의자 A(39?모텔 종업원)씨가 18일 오후 경기 의정부지방법원 고양지원에서 열린 영장실질심사에 출석하고 있다.

A씨는 지난 8일 서울 구로구의 한 모텔에서 손님 B씨(32)를 시비 끝에 잠든 사이 살해하고 시신을 훼손한 뒤 한강에 유기한 혐의를 받고 있다.

뉴스1·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