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베네수엘라 최고 미녀의 ‘기쁨의 눈물’

입력 : ㅣ 수정 : 2019-08-03 17:21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2019 미스 베네수엘라’로 뽑힌 탈리아 올비노가 2일(현지시간) 카라카스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우승 소감을 말하고 있다.

올비노는 미인대회 참가자들의 허리, 엉덩이, 가슴 치수를 공개하지 않기로 한 이후 첫 우승자가 됐다.

AFP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