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성 아이돌 연습생 성추행 혐의 소속사 여성 대표 검찰 송치

입력 : ㅣ 수정 : 2019-07-24 08:4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회식 자리에서 소속 남성 아이돌 연습생 6명을 성추행한 혐의로 고소당한 연예기획사 여성 대표가 검찰에 넘겨졌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지난 12일 성폭력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업무상 위력 등에 의한 추행) 혐의로 서울 강남구의 한 기획사 대표 A(53)씨와 그의 여동생 B씨를 기소 의견으로 송치했다고 24일 밝혔다.

A씨와 B씨는 지난해 9월 일본 도쿄에 있는 한 횟집에서 회식 도중 소속 남성 아이돌 연습생 6명의 신체 부위를 동의 없이 만진 혐의를 받는다.

이에 연습생 6명은 올해 1월 A씨와 B씨에게 성추행을 당했다며 검찰에 고소장을 냈다.

고소인 부모 측은 “상대적으로 약자인 소속사 연습생들을 대상으로 비슷한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정당한 수사를 촉구한다”고 주장한 것으로 전해졌다.

신진호 기자 say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