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사랑나눔재단, 의료비 전달

입력 : ㅣ 수정 : 2019-07-23 01:4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중소기업사랑나눔재단(이사장 김영래(오른쪽))이 22일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중소기업협동조합 근로자와 가족 11명에게 의료비 1000만원을 전달했다. 중소기업중앙회 제공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중소기업사랑나눔재단(이사장 김영래(오른쪽))이 22일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중소기업협동조합 근로자와 가족 11명에게 의료비 1000만원을 전달했다.
중소기업중앙회 제공

중소기업사랑나눔재단은 22일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중소기업협동조합 근로자와 가족 11명에게 의료비 1000만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번 의료비 재원은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장의 기부금으로 마련됐다. 김 회장은 재임 기간 동안 대외수당 등 각종 활동비를 중소기업사랑나눔재단에 기부하기로 약정했다. 중소기업사랑나눔재단은 중소기업중앙회가 사회공헌 확산을 위해 2012년에 설립한 공익재단이다.

김영래 중소기업사랑나눔재단 이사장은 “갑작스러운 사고로 인한 의료비 지출과 장기 입원은 가계에 큰 부담이 된다. 의료비 지원이 중소협동조합 근로자분들께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재희 기자 jh@seoul.co.kr

2019-07-23 2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