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옥동 신한은행장 “고객 중심 평가 확대”

입력 : ㅣ 수정 : 2019-07-22 02:3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신한은행은 지난 19일 경기 용인시 신한은행 연수원에서 임원, 본부장, 전국 부서장 등 1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하반기 경영전략 회의를 열었다고 21일 밝혔다. 진옥동 은행장은 “고객 중심 평가 체계를 확대하겠다”면서 “조직의 리더들은 정확히 진단하고 공감 리더십을 발휘하자”고 말했다.

김주연 기자 justina@seoul.co.kr

2019-07-22 2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