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사고 학부모·학생 “학교는 우리 것”

입력 : ㅣ 수정 : 2019-07-22 02:3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자사고 학부모·학생 “학교는 우리 것” 21일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서울자사고학부모연합회 주최 ‘서울 자사고 가족문화 대축제’에서 학부모들이 서울교육청의 자사고 폐지 정책 철회를 촉구하는 손팻말을 들고 시위를 벌이고 있다. 지정취소 결정된 8개 자사고 소속 학생 대표들도 무대에 올라 자사고 존치를 요구했다. 박윤슬 기자 seul@seoul.co.kr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자사고 학부모·학생 “학교는 우리 것”
21일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서울자사고학부모연합회 주최 ‘서울 자사고 가족문화 대축제’에서 학부모들이 서울교육청의 자사고 폐지 정책 철회를 촉구하는 손팻말을 들고 시위를 벌이고 있다. 지정취소 결정된 8개 자사고 소속 학생 대표들도 무대에 올라 자사고 존치를 요구했다.
박윤슬 기자 seul@seoul.co.kr

21일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서울자사고학부모연합회 주최 ‘서울 자사고 가족문화 대축제’에서 학부모들이 서울교육청의 자사고 폐지 정책 철회를 촉구하는 손팻말을 들고 시위를 벌이고 있다. 지정취소 결정된 8개 자사고 소속 학생 대표들도 무대에 올라 자사고 존치를 요구했다.

박윤슬 기자 seul@seoul.co.kr

2019-07-22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