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0년 전 아폴로11호 달 정복 그날처럼…

입력 : ㅣ 수정 : 2019-07-18 00:1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미국의 아폴로 11호 달 착륙 50주년을 맞이하며 16일(현지시간) 당시 임무에 사용됐던 높이 111m의 ‘새턴 V’ 로켓의 모습이 워싱턴DC ‘워싱턴 기념탑’에 투영돼 있다. 워싱턴 AP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미국의 아폴로 11호 달 착륙 50주년을 맞이하며 16일(현지시간) 당시 임무에 사용됐던 높이 111m의 ‘새턴 V’ 로켓의 모습이 워싱턴DC ‘워싱턴 기념탑’에 투영돼 있다.
워싱턴 AP 연합뉴스

미국의 아폴로 11호 달 착륙 50주년을 맞이하며 16일(현지시간) 당시 임무에 사용됐던 높이 111m의 ‘새턴 V’ 로켓의 모습이 워싱턴DC ‘워싱턴 기념탑’에 투영돼 있다.
16일(현지시간) 미 플로리다주 코코아비치에서 미 항공우주국(NASA) 주최로 열린 ‘아폴로의 전설들’ 행사에서 미 우주 비행사 등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왼쪽부터 우주왕복선 비행사 찰리 프레코트, 아폴로 비행 감독 게리 그리핀, 아폴로 16호 비행사 찰리 듀크, 아폴로 11호 비행사 마이클 콜린스, 아폴로 9호 비행사 러스티 슈바이카르트. 코코아비치 AFP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16일(현지시간) 미 플로리다주 코코아비치에서 미 항공우주국(NASA) 주최로 열린 ‘아폴로의 전설들’ 행사에서 미 우주 비행사 등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왼쪽부터 우주왕복선 비행사 찰리 프레코트, 아폴로 비행 감독 게리 그리핀, 아폴로 16호 비행사 찰리 듀크, 아폴로 11호 비행사 마이클 콜린스, 아폴로 9호 비행사 러스티 슈바이카르트.
코코아비치 AFP 연합뉴스

이날 미 플로리다주 코코아비치에서 미 항공우주국(NASA) 주최로 열린 ‘아폴로의 전설들’ 행사에서 미 우주 비행사 등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왼쪽부터 우주왕복선 비행사 찰리 프레코트, 아폴로 비행 감독 게리 그리핀, 아폴로 16호 비행사 찰리 듀크, 아폴로 11호 비행사 마이클 콜린스, 아폴로 9호 비행사 러스티 슈바이카르트.

워싱턴·코코아비치 AP·AFP 연합뉴스

2019-07-18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