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최초 LG 캡슐 수제맥주 제조기…가격은 399만원

입력 : ㅣ 수정 : 2019-07-16 10:4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LG전자, 수제 맥주 제조기 ‘LG 홈브루’ 출시 LG전자가 16일 갓 만든 수제 맥주를 집에서 손쉽게 즐길 수 있는 세계 첫 캡슐형 수제 맥주 제조기 ‘LG 홈브루(LG HomeBrew)’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2019.7.16  LG전자 제공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LG전자, 수제 맥주 제조기 ‘LG 홈브루’ 출시
LG전자가 16일 갓 만든 수제 맥주를 집에서 손쉽게 즐길 수 있는 세계 첫 캡슐형 수제 맥주 제조기 ‘LG 홈브루(LG HomeBrew)’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2019.7.16
LG전자 제공 연합뉴스

LG전자가 집에서 손쉽게 수제맥주를 만들 수 있는 캡슐형 수제맥주 제조기 ‘LG홈브루’를 세계 최초로 출시했다고 16일 밝혔다.

LG홈브루는 캡슐과 물을 넣으면 발효와 숙성을 거쳐 맥주를 만들고 보관까지 해주는 제품이다.

캡슐은 인디아 페일에일(IPA), 페일에일, 스타우트, 위트, 필스너 등 5종이 출시됐으며 캡슐당 맥주 5ℓ 정도를 제조할 수 있다.

완성에는 2~3주 걸린다. 밀맥주인 위트는 약 9일, 가장 오래 걸리는 라거맥주 필스너는 약 21일 걸리고 나머지 맥주는 2주 정도면 마실 수 있다는 게 LG 측 설명이다.

디스플레이와 스마트폰 전용 앱을 통해 맥주가 제조되는 전 과정을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할 수 있고, 완성된 맥주는 최적의 보관온도인 6℃ 혹은 차갑게 보관되는 4℃ 가운데 선택할 수 있다.

획기적인 제품이지만 가격은 다소 부담스럽다. 일시불로 구매하려면 399만원을 내야 한다. 렌트 방식으로 계약하면 선납금으로 100만원을 낸 뒤 1∼3년 차 월 6만 9900원, 4년 차 3만 4900원, 5년 차 1만 4900원을 낸다. 선납금을 내지 않는다면 1∼3년 차 월 9만 9900원, 4년 차 3만 9900원, 5년 차 1만 9900원이다.

캡슐 패키지는 3만 9900원이고 완성된 맥주를 보관할 수 있는 2ℓ 용량의 스테인리스 용기 ‘LG홈브루 보틀’은 6만 9900원이다.

맥주 5ℓ 제조 시 드는 전기료는 약 1374원이고, 핵심부품인 압축 장치 인버터 컴프레서를 10년간 무상 보증한다고 LG전자는 밝혔다.

오달란 기자 dalla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