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포토] ‘패스트트랙 국회의원 첫 소환’ 백혜련·윤소하 경찰 출석

입력 : ㅣ 수정 : 2019-07-16 10:4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16일 서울 영등포경찰서에서 더불어민주당 백혜련 의원과 정의당 윤소하 의원이 패스트트랙 고발과 관련해 조사를 받기 위해 출석하고 있다.

또 이날 패스트랙 고발건 관련 영등포 경찰서에 출석통보를 받는 자유한국당 여상규 법사위원장이 원내대책회의에 참석했다.

정연호 기자 tpgod@seoul.co.kr
김명국 선임기자 dauns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