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식 키워드 ‘혼밥’…미스터보쌈으로 소자본 창업 도전

입력 : ㅣ 수정 : 2019-07-12 13:31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업종전환 창업에 추가 혜택, 창업설명회 참석은 필수
1인 가구가 급증하면서 혼밥 전문 매장과 1인 메뉴 배달 전문점도 증가하는 양상이다. 혼밥족 증가와 맞물려 각종 배달 앱이 대거 등장하는 등 혼밥에 대한 수요가 늘어나고 있다.

올해 외식 트렌드 역시 단연 ‘혼밥’을 빼놓을 수 없다. 혼밥의 특성상 매장 규모가 크지 않고 배달의 비중이 많으며 도시락 메뉴 등 1인분 단위 메뉴가 창업의 키워드로 자리잡았다. 여기에 시급 1만원 시대에 접어들면서 하나의 매장에서 두 가지 브랜드를 운영해 최소의 인원으로 효율을 높이는 가성비 창업도 주목 받고 있다.

미스터보쌈과 스탠딩스테이크 복합매장으로 문을 연 지점의 형태는 최근 외식 프랜차이즈 창업 시장에서 추구하는 형태의 표본이다. 두 브랜드를 샵인샵 형태로 창업해 1인 가구 혼밥족을 겨냥한 메뉴 구성과 2가지 브랜드를 하나로 묶은 것이 성공의 비결로 꼽힌다.

창업 전문가들은 “혼밥의 수요층인 젊은 세대와 1-2인가구 등에게 적합한 메뉴 구성이 돋보이는 매장”이라며 “스테이크와 보쌈이라는 베스트셀러 브랜드가 더욱 큰 시너지 효과를 내고 있다”고 설명했다.

미스터보쌈과 스탠딩스테이크의 본사인 푸디아 측은 “최근 복합매장(샵인샵)에 대한 문의와 업종전환이 증가하고 있다”며 “복합매장은 고객의 니즈에 부합하기 위해 개발한 것으로 누구나 즐길 수 있는 브랜드 입점으로 매출 상승을 이끌어가고 있다”고 밝혔다.

푸디아는 혼밥과 배달창업 등 2019년 창업트렌드를 주제로 한 창업설명회를 오는 24일 경기도 성남시에 위치한 푸디아 본사에서 개최한다.

이번 창업 설명회 참석자에게는 인테리어 자체시공을 비롯해 가입비 500만원 면제 등의 혜택을 제공한다. 더불어 업종전환 창업자에게는 창업설명회에서만 공개하는 특별한 혜택이 추가로 제공된다. 설명회 참석 및 창업문의는 푸디아 홈페이지로 하면 된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