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우석, ‘프로듀스X101’ 출연자 화제성 부동의 1위… 이진혁·조승연·김요한 순

입력 : ㅣ 수정 : 2019-06-25 16:38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프로듀스 X 101’ 김우석. 엠넷 제공

▲ ‘프로듀스 X 101’ 김우석. 엠넷 제공

화제의 아이돌 오디션 예능 엠넷 ‘프로듀스 X 101’에 출연 중인 김우석이 화제성 정상을 지켰다.

25일 TV화제성 조사업체 굿데이터코퍼레이션이 발표한 ‘프로듀스 X 101 8회 출연자 화제성’ 순위에 따르면 김우석은 3주 연속 화제성 1위에 올랐다.

김우석은 두 번째 순위발표식이 공개된 지난 21일 방송에서 이변 없이 1등을 차지하며 데뷔 그룹 센터 자리에 한 발 더 다가섰다. 김우석은 1위에 호명되자 업텐션 멤버로 함께 활동했던 이진혁과 뜨거운 포옹을 나누며 훈훈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김우석은 탄탄한 실력과 무대를 압도하는 카리스마로 고정 팬덤을 확보하며 방영 초반부터 줄곧 상위권을 유지하고 있다.
‘프로듀스 X 101’ 이진혁, 조승연, 김요한. 엠넷 제공

▲ ‘프로듀스 X 101’ 이진혁, 조승연, 김요한. 엠넷 제공

‘프로듀스 X 101’ 출연자 화제성 2위에는 지난주보다 한 계단 상승한 이진혁이 올랐다. 이진혁이 2위로 호명되자 동료 연습생들은 “어디까지 올라가는 거야”라며 놀라워했다. 이진혁은 X포지션 ‘거북선’ 팀의 리더를 맡아 어느 포지션에도 능숙하지 못한 연습생들을 일일이 챙기며 실력 못지않은 인성으로 호평을 얻은 바 있다.

조승연은 지난주보다 네 계단 오른 3위에 안착하며 강세를 보였다. 4위는 ‘프로듀스 X 101’ 초반부터 화제를 모은 김요한이 차지했다. 이어 5~10위에는 김민규, 이은상, 구정모, 송형준, 한승우, 남도현 연습생이 차례로 올랐다. 첫 무대 ‘_지마’에서 센터를 맡았던 손동표는 지난주보다 두 계단 하락해 11위를 차지했다.

이정수 기자 tinti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