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신금융협회장에 김주현 전 예보 사장

입력 : ㅣ 수정 : 2019-06-19 02:48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김주현 여신금융협회장

▲ 김주현 여신금융협회장

여신금융협회는 18일 임시총회를 열고 신임 여신금융협회장으로 김주현 전 예금보험공사 사장을 선임했다고 밝혔다. 1958년생인 김 회장은 행정고시 25회로 공직에 입문해 금융위원회 금융정책국장, 사무처장을 지낸 경제관료 출신이다. 김 회장은 카드수수료 문제와 관련해 “정부 정책과 크게 상충하지 않으면서 좀더 업계 이익을 반영할 수 있는 여지가 있는지 보겠다”고 말했다.

장진복 기자 viviana49@seoul.co.kr

2019-06-19 2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