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쓰촨성서 규모 6.0 지진… 147명 사상

입력 : ㅣ 수정 : 2019-06-19 02:48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中 쓰촨성서 규모 6.0 지진… 147명 사상  중국 서남부 쓰촨성 이빈시 창닝현에서 지난 17일 오후 10시 55분 규모 6.0의 지진이 발생해 저층 벽돌 건물 등이 무너지며 12명이 숨지고 135명이 부상당했다. 본진 발생 후 18일 오후 2시까지 규모 2.0 이상의 여진이 20여 차례 이어져 많은 주민들이 광장과 운동장 등 야외에 머무르고 있다. 쓰촨성은 2008년 원촨현에 규모 8.0의 강진이 강타해 7만여명의 사망자가 발생했으며, 2017년에는 유명 관광지인 주자이거우에 규모 7.0의 강진이 발생해 200여명이 사상했다. 사진은 이날 붕괴된 건물에서 수색 작업을 벌이는 구조대원들의 모습. 이빈 로이터 연합뉴스

▲ 中 쓰촨성서 규모 6.0 지진… 147명 사상
중국 서남부 쓰촨성 이빈시 창닝현에서 지난 17일 오후 10시 55분 규모 6.0의 지진이 발생해 저층 벽돌 건물 등이 무너지며 12명이 숨지고 135명이 부상당했다. 본진 발생 후 18일 오후 2시까지 규모 2.0 이상의 여진이 20여 차례 이어져 많은 주민들이 광장과 운동장 등 야외에 머무르고 있다. 쓰촨성은 2008년 원촨현에 규모 8.0의 강진이 강타해 7만여명의 사망자가 발생했으며, 2017년에는 유명 관광지인 주자이거우에 규모 7.0의 강진이 발생해 200여명이 사상했다. 사진은 이날 붕괴된 건물에서 수색 작업을 벌이는 구조대원들의 모습.
이빈 로이터 연합뉴스

중국 서남부 쓰촨성 이빈시 창닝현에서 지난 17일 오후 10시 55분 규모 6.0의 지진이 발생해 저층 벽돌 건물 등이 무너지며 12명이 숨지고 135명이 부상당했다. 본진 발생 후 18일 오후 2시까지 규모 2.0 이상의 여진이 20여 차례 이어져 많은 주민들이 광장과 운동장 등 야외에 머무르고 있다. 쓰촨성은 2008년 원촨현에 규모 8.0의 강진이 강타해 7만여명의 사망자가 발생했으며, 2017년에는 유명 관광지인 주자이거우에 규모 7.0의 강진이 발생해 200여명이 사상했다. 사진은 이날 붕괴된 건물에서 수색 작업을 벌이는 구조대원들의 모습.


이빈 로이터 연합뉴스
2019-06-19 9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