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오만해 피격 일본 유조선에 난 구멍

입력 : ㅣ 수정 : 2019-06-18 14:5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오만해 피격 일본 유조선에 난 구멍 오만해에서 지난 13일 피격된 일본 해운사 소속의 파나마 선적 유조선 고쿠카 커레이저스호(號) 선체에 폭발로 구멍이 나 있는 모습. 미국 국방부가 17일(현지시간) 공개한 사진. 미 국방부는 이날 유조선 피격 관련 사진 증거를 추가로 제시하며 ‘이란 배후설’을 거듭 주장했다. 워싱턴 로이터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오만해 피격 일본 유조선에 난 구멍
오만해에서 지난 13일 피격된 일본 해운사 소속의 파나마 선적 유조선 고쿠카 커레이저스호(號) 선체에 폭발로 구멍이 나 있는 모습. 미국 국방부가 17일(현지시간) 공개한 사진. 미 국방부는 이날 유조선 피격 관련 사진 증거를 추가로 제시하며 ‘이란 배후설’을 거듭 주장했다. 워싱턴 로이터 연합뉴스

오만해에서 지난 13일 피격된 일본 해운사 소속의 파나마 선적 유조선 고쿠카 커레이저스호(號) 선체에 폭발로 구멍이 나 있는 모습.

미국 국방부가 17일(현지시간) 공개한 사진. 미 국방부는 이날 유조선 피격 관련 사진 증거를 추가로 제시하며 ‘이란 배후설’을 거듭 주장했다.

워싱턴 로이터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