촛불문화제·한국당 집회 동시에 열려

입력 : ㅣ 수정 : 2019-05-27 02:1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촛불문화제·한국당 집회 동시에 열려 서울 광화문광장 일대에서 지난 25일 4·16 세월호참사 유가족·시민단체인 ‘4·16의약속국민연대’의 ‘범국민 촛불문화제’(오른쪽)와 자유한국당의 장외집회 ‘문재인 STOP, 국민이 심판합니다’가 불과 50m의 거리를 두고 동시에 열리고 있다.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촛불문화제·한국당 집회 동시에 열려
서울 광화문광장 일대에서 지난 25일 4·16 세월호참사 유가족·시민단체인 ‘4·16의약속국민연대’의 ‘범국민 촛불문화제’(오른쪽)와 자유한국당의 장외집회 ‘문재인 STOP, 국민이 심판합니다’가 불과 50m의 거리를 두고 동시에 열리고 있다.
연합뉴스

서울 광화문광장 일대에서 지난 25일 4·16 세월호참사 유가족·시민단체인 ‘4·16의약속국민연대’의 ‘범국민 촛불문화제’(오른쪽)와 자유한국당의 장외집회 ‘문재인 STOP, 국민이 심판합니다’가 불과 50m의 거리를 두고 동시에 열리고 있다.

연합뉴스

2019-05-27 8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