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실에서 만나는 아날로그 사진의 매력… KT&G 상상마당 ‘다시, 필름’

입력 : ㅣ 수정 : 2019-04-25 17:3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다시, 필름’ 포스터 KT&G상상마당 제공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다시, 필름’ 포스터
KT&G상상마당 제공

KT&G 상상마당은 SAC 기획전 ‘다시, 필름’을 새달 19일까지 서울 마포구 KT&G 상상마당 홍대 갤러리에서 개최한다.

올해로 개관 12주년을 맞는 복합문화예술공간 KT&G 상상마당 홍대는 사진 인화 작업이 가능한 암실을 갖추고, 관련 교육 프로그램인 ‘SAC(Sangsangmadang Art Club)’을 함께 운영해 왔다. SAC 기획전 ‘다시, 필름’은 지난 10여 년간 본 암실에서 강사로 활동한 프린트마스터 유철수 흑백사진연구소 대표, 그리고 수강생 출신 작가 11명의 사진 작품들을 선보인다.

암실에서 구현 가능한 아날로그 사진 인화 방식인 흑백 프린트와 얼터너티브 프린트 작품 90여 점이 전시되며, 암실이라는 공간의 소개와 창작자들의 작업 모습을 담은 영상도 함께 만나볼 수 있다. 특히, 특수 용액을 빛에 노출시켜 회화적으로 사진의 상을 표현하는 얼터너티브 프린트 작품들이 눈에 띈다.

무료로 진행되는 이번 전시에서는 쉽고 빠르게 소비되는 디지털 작업과 달리 촬영부터 인화까지 온전히 수작업으로 결과물을 완성하는 암실 작업만의 묘미를 느낄 수 있다. 전시 연계 특강도 진행될 예정이다.

전시 및 특강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KT&G 상상마당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슬기 기자 seulgi@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