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여대생 강도 살인 20대男 구속 영장..“도주우려”

입력 : ㅣ 수정 : 2019-04-21 16:5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새벽 귀가하던 여대생을 목 졸라 살해한 ( 강도살인) 혐의로 구속 영장이 청구된 A(25)씨에 대해 법원이 21일 오후 영장실질 심사를 열고 구속 영장을 발부했다.

부산동부지원 박상현 판사는 A씨가 “도주우려가 있다”며 영장를 발부했다.

A씨는 지난 18일 오전 4시 16분쯤 부산 남구 한 주택가 골목에서 귀가하던 여대생 B(21)씨를 뒤따라가 목 졸라 살해한 뒤 주차된 차량 밑에 시신을 유기한 혐의를 받고 있다.

또 B씨의 핸드백을 가지고 달아났다.경찰은 범행 3시간여 뒤 여성이 숨져 있다는 주민 신고를 받고 수사에 착수했다.

경찰은 범행 현장 주변 폐쇄회로(CC)TV를 분석한 결과 A씨가 B양을 미행하고 핸드백을 빼앗는 모습,범행 현장에 다시 나타난 모습 등을 확인하고 16시간여 만에 주거지에서 A씨를 붙잡았다.

A씨는 범행 현장에서 불과 1∼2㎞ 거리에 거주하고 있었다.A씨는 범행을 부인했으나 입고 있던 바지에서 발견된 혈흔이 B양과 일치하는 등 경찰이 증거를 제시하자 혐의를 인정했다.A씨는 강도·성폭력 등 범죄로 처벌받은 전력이 있는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성폭행 시도 흔적은 발견하지 못했으며 금품을 목적으로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보고있다.

부산 김정한 기자 jh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