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태극기 수난? 이번엔 뒤집혀

입력 : ㅣ 수정 : 2019-04-16 17:5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경기 성남 서울공항에 대기 중인 공군 1호기 조종석 위에 16일 태극기가 거꾸로 걸려 있다. 태극기는 오후 1시쯤 문재인 대통령 내외가 중앙아시아 3개국 순방을 위해 1호기에 탑승할 당시에는 다시 정상적으로 배치됐다. 2019.4.16 도준석 기자 pado@seoul.co.kr

▲ 경기 성남 서울공항에 대기 중인 공군 1호기 조종석 위에 16일 태극기가 거꾸로 걸려 있다. 태극기는 오후 1시쯤 문재인 대통령 내외가 중앙아시아 3개국 순방을 위해 1호기에 탑승할 당시에는 다시 정상적으로 배치됐다.
2019.4.16 도준석 기자 pado@seoul.co.kr

경기 성남 서울공항에 대기 중인 공군 1호기 조종석 위에 16일 태극기가 거꾸로 걸려 있다. 태극기는 오후 1시쯤 문재인 대통령 내외가 중앙아시아 3개국 순방을 위해 1호기에 탑승할 당시에는 다시 정상적으로 배치됐다.
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가 16일 오후 경기 성남시 서울공항을 통해 투르크메니스탄으로 출국하기 전 손을 들어 인사하고 있다. 문 대통령 내외는 투르크메니스탄, 우즈베키스탄, 카자흐스탄 등 중앙아시아 3개국을 7박 8일간 국빈 방문한다. 2019. 4. 16. 도준석 기자 pado@seoul.co.kr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가 16일 오후 경기 성남시 서울공항을 통해 투르크메니스탄으로 출국하기 전 손을 들어 인사하고 있다. 문 대통령 내외는 투르크메니스탄, 우즈베키스탄, 카자흐스탄 등 중앙아시아 3개국을 7박 8일간 국빈 방문한다. 2019. 4. 16. 도준석 기자 pado@seoul.co.kr

도준석 기자 pad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