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SOC·새만금 조기완공 국토종합계획에 반영 요구

입력 : ㅣ 수정 : 2019-03-12 14:4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전북도가 정부의 제5차 국토종합계획(2020~2040)에 글로벌 SOC 대동맥 구축과 새만금 조기 완공 등 지역 숙원사업들을 대거 반영하기 위해 준비작업을 서두르고 있다.

12일 전북도에 따르면 제5차 국토종합계획에 포함시킬 지역개발사업들의 우선 순위를 정하는 작업을 서두르고 있다.


전북도가 건의할 예정인 주요 현안은 ▲글로벌 SOC 대동맥 구축 ▲국토균형 성장 ▲전북지역 내 균형발전 ▲새만금 조기 완공 등이다.

글로벌 SOC 대동맥 구축은 국제공항 조기 개항, 새만금과 내륙 도시를 연계하는 첨단교통체계 인프라 구축 등이다.

국토균형성장은 동서내륙경제벨트 구축 등 광역 지자체를 아우르는 사업이다.

지역 내 균형발전 사업으로는 동서상생·내륙 혁신성장·동부 휴양힐링·서남부 건강의료·해양레저 등 지역별 특화 사업이 포함됐다.

새만금사업은 2020년까지 1단계 사업을 완료하고 2단계 사업기간을 정해 조기 완공한다는 전략이다.

공공주도 매립 구체화, 농생명용지·환경생태용지 조기 조성 등이 거론되고 있다.

이와함께 세계잼버리 시설을 항구적 관광·레저·체육시설로 조성하고 글로벌청소년리더센터, 스마트융복합 멀티플렉스 건설사업도 서둘러 줄 것을 요구할 계획이다.

한편 정부는 오는 7월 제5차 국토종합계획 최종안을 마련하고 연말 이전에 승인·고시할 방침이다. 국토종합계획은 국토기본법 제10조에 근거해 수립되는 최상위 국토공간 계획이다.

전주 임송학 기자 shl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