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긋지긋한 액티브X 안녕’…22개 주요 공공웹사이트 플러그인 제거

입력 : ㅣ 수정 : 2019-01-13 13:1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액티브X

▲ 액티브X

주요 공공 웹사이트를 도배해 불편을 유발하던 액티브X 등 플러그인이 이르면 올해 하반기부터 없어진다.

행정안전부는 국민들의 이용이 많은 22개 공공 웹사이트의 플러그인을 제거하는 사업을 지난 2일 발주, 공고했다고 13일 밝혔다.

플러그인은 브라우저가 제공하지 않는 기능을 제공하는 소프트웨어로, 액티브X가 대표적이다. 그 외에도 exe 파일 형태로도 제공돼 웹사이트를 이용하려면 이를 내려받아 실행해야 한다.

이 사업이 마무리되면 익스플로러, 크롬 등 모든 웹브라우저에서 민원 신청, 정보 조회, 증명서 출력 등을 별도의 플러그인 설치 없이 할 수 있게 된다.

인증서는 플러그인 설치가 필요 없는 ‘브라우저 인증서’ 방식과 기존의 공인인증서 방식을 병행해 사용자가 선택하도록 하고, 신용카드 등 다른 인증 방식의 도입도 검토한다.

정부는 플러그인을 없애더라도 보안 강화를 위한 키보드 보안, 백신, 방화벽 등 일부 프로그램은 이용자가 원할 경우 설치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신진호 기자 say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