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암호화폐 범죄를 쫓다

‘유시민의 알릴레오’ 하루 만에 조회 수 100만…홍준표 평가절하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19-01-06 10:52 정치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사람사는세상 노무현재단 유시민 이사장이 5일 0시 정치·사회 현안을 다루는 팟캐스트 방송 ‘유시민의 알릴레오’를 시작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문정인 대통령 통일외교안보 특별보좌관이 출연해 유 이사장과 남북·북미 관계 현안 등을 주제로 대담을 나누었다.  2019.1.4  사람사는세상 노무현재단 캡처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사람사는세상 노무현재단 유시민 이사장이 5일 0시 정치·사회 현안을 다루는 팟캐스트 방송 ‘유시민의 알릴레오’를 시작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문정인 대통령 통일외교안보 특별보좌관이 출연해 유 이사장과 남북·북미 관계 현안 등을 주제로 대담을 나누었다. 2019.1.4
사람사는세상 노무현재단 캡처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의 팟캐스트 방송인 ‘유시민의 알릴레오’가 5일 첫 방송 뒤 하루 만에 조회 수 100만을 넘기면서 흥행에 성공했다.

노무현재단 유튜브 채널에 올라온 이날 방송 영상은 거의 하루 만인 이날 오후 11시 30분 현재 조회 수 107만회를 넘었다.

국내 팟캐스트 방송 플랫폼인 팟빵에서도 ‘알릴레오’는 7만 3000명 이상이 구독 중이다.

노무현재단 유튜브 채널 구독자 수는 같은 시각 34만명을 넘었다.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의 유튜브 채널인 ‘TV홍카콜라’는 지난달 18일 첫 방송 당시 구독자 수가 2만여명이었고, 현재 약 20만명 수준이다.

홍준표 전 대표는 이를 의식한 듯 ‘알릴레오’의 흥행을 평가절하했다.

그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북한 조선중앙TV 같은 좌파 유튜버는 한달 내로 소재가 고갈될 거다. 국정홍보 방송은 원래 그렇다”면서 “그리고는 TV홍카콜라 비난 방송만 하게 될 거다. 수비방송만 할 수밖에 없다는 것”이라고 했다.

이어 “구독자 수야 좌파들은 잘 뭉치니까 단숨에 올라가겠지만 접속 시간, 접속자 수는 점점 떨어질 수밖에 없을 거다. 재미가 없을 수밖에 없으니까”라면서 “1 대 100의 싸움도 이길 수 있다는 것을 한번 보여드리겠다”고 말했다.

유시민 이사장도 이날 방송에서 “항간에는 어떤 보수 유튜브 방송과 알릴레오가 경쟁하는 것처럼 보도하던데 저희는 사실의 증거를 토대로 해서 합리적으로 추론하겠다”면서 ‘TV홍카콜라’에 견제구를 던진 듯한 발언을 하기도 했다.

신진호 기자 sayho@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