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김정은 신년사 환영…한반도 평화 구축에 최선”

입력 : ㅣ 수정 : 2019-01-01 14:2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신년사 발표하는 김정은 국무위원장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노동당 중앙위원회 청사에서 신년사를 발표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1일 보도했다. 2019.1.1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신년사 발표하는 김정은 국무위원장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노동당 중앙위원회 청사에서 신년사를 발표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1일 보도했다. 2019.1.1 연합뉴스

정부는 1일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신년사에 대해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정착, 남북관계 확대 발전을 위해 계속 노력해 나가겠다는 입장을 보인 것으로 평가하고 환영 입장을 밝혔다.

정부는 이날 백태현 통일부 대변인 명의의 논평에서 “우리 정부는 그동안 남북공동선언을 착실하게 이행해 남북관계를 획기적으로 발전시키고,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항구적인 평화체제 구축을 위한 노력도 병행해 나간다는 일관된 입장을 견지해 왔다”며 이같이 말했다.

정부는 이어 “앞으로도 정부는 우리 국민들과 함께, 남북간 화해·협력을 진전시켜 남북관계를 되돌릴 수 없는 단계로 발전시켜 나가면서 국제사회와도 긴밀하게 협력해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공고한 평화체제 구축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