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서매직’ 박항서 다큐멘터리 영화 베트남 전역에서 개봉

입력 : ㅣ 수정 : 2018-12-06 19:3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박항서 감독 다큐멘터리 영화 포스터

▲ 박항서 감독 다큐멘터리 영화 포스터

베트남 축구 역사를 다시 쓰며 축구 영웅으로 떠오른 박항서 감독과 선수들의 이야기를 담은 다큐멘터리 영화 ‘박항서, 열정을 전하는 사람’이 베트남 전역에서 개봉한다.

영화는 베트남 축구의 전설, 영웅으로 불리는 박항서 감독과 2018 아시아 축구연맹 U-23 축구선수권 대회 준우승, 2018 아시안게임 4강을 이뤄낸 베트남 축구 국가대표 선수들의 감동 어린 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KBS미디어가 제작하고 롯데엔터테인먼트 베트남 법인이 배급을 맡아 베트남 전국 극장에서 처음으로 소개한다.

박항서 감독은 2017년 10월 피파랭킹 102위의 베트남 남자 축구 국가대표팀 감독으로 부임해 선수들을 지휘한지 불과 3개월만에 23세 이하 선수들이 참가하는 아시안 챔피언십에서 준우승을 차지했다.

30명의 국가대표를 직접 뽑은 박항서 감독은 “나의 축구 철학은 지지 않는 것이다”라며 선수들과 함께 숙식을 하고, 체력을 키우고 팀워크를 만들었다. 그 노력은 2018년 8월 아시안 게임에서 진가를 발휘하기 시작했다. 베트남 축구대표팀은 베트남 축구 역사상 최초로 아시안게임 축구 4강 진출이라는 신화를 이뤘다.

준결승전에서 한국과 만났던 박항서 감독은 경기 전 인터뷰에서 “나의 조국은 한국이지만 지금 내가 할 일은 한국을 이기는 것이다”로 베트남 축구에 대한 사랑을 나타내기도 했다.

현재 베트남 축구 대표팀은 동남아시아의 월드컵이라 불리는 AFF 스즈키컵 무패행진으로 4강에 진출하여 우승까지 바라보고 있는 상황. 베트남의 축구 한류가 영화 한류 붐으로 이어질 수 있을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김유민 기자 planet@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