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 특집] 케이토토, 다문화 아이에게 동화 읽어주는 골퍼

입력 : ㅣ 수정 : 2018-11-26 18:1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목소리기부’ 봉사활동 참가자들이 서울 양천구 신목종합복지관에 북리더기와 동화책을 전달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케이토토 제공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목소리기부’ 봉사활동 참가자들이 서울 양천구 신목종합복지관에 북리더기와 동화책을 전달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케이토토 제공

체육진흥투표권 스포츠토토의 수탁사업자인 ㈜케이토토와 한국프로골프협회(KPGA)가 한 마음으로 다문화 가정 아동들을 위한 목소리 기부 봉사활동을 펼쳤다. 케이토토는 지난 15일 서울 영등포구에 있는 플레이백 녹음실에서 KPGA 프로 선수 및 임직원들과 함께 동화책을 녹음하는 ‘목소리기부’ 봉사활동을 펼쳤다고 밝혔다. 이번 봉사활동은 KPGA 코리안투어 각 대회의 지정된 홀에서 버디 이상의 기록에 대해 일정 금액을 기부금으로 조성하는 ‘TOTO Angel(토토 엔젤) 캠페인 with KPGA’의 일환으로 올 시즌 조성된 기금 일부를 활용하는 케이토토와 KPGA의 합작 사회공헌 프로젝트다. 이번 봉사활동에는 KPGA 코리안투어의 대표 선수들인 이형준과 문경준, 권성열, 이근호, 이준석 등이 참여했다.

목소리기부 봉사활동은 한국어로 된 동화책을 직접 녹음해, 아직 한국문화에 익숙하지 않은 다문화 가정 아이들에게 전달하는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참여자들은 전문 성우의 트레이닝은 물론 각 역할에 따른 리허설까지 진행하는 등 무사히 동화책 녹음에 성공했다. 동화책 55세트는 이를 재생할 수 있는 북리더기와 함께 다문화 가정 아이들이 다니는 서울 양천구 서울시립신목종합사회복지관에 기증됐다. 케이토토 관계자는 “앞으로도 케이토토는 사회에 기여할 수 있는 공익적인 기업으로 거듭날 것을 약속한다”고 말했다.

김희리 기자 hitit@seoul.co.kr



2018-11-27 19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