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C, 쌀부터 고구마까지… 던킨도너츠, 맛있는 변신

입력 : ㅣ 수정 : 2018-09-12 01:2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SPC그룹이 운영하는 던킨도너츠는 추석에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는 9월 이달의 맛 도넛을 내놨다. ‘우리의 맛을 찾아서’라는 콘셉트로 탄생한 9월 이달의 맛은 한국인에게 친숙한 옥수수, 쌀, 고구마 등을 활용했다. 달콤하고 고소한 우리의 맛은 물론 동양화가 김신혜 작가와의 컬래버레이션을 통해 전통 회화 느낌을 살려 올 추석 선물로 제격이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이달의 도넛은 ‘옥수로 맛있는 바이츠’, ‘쌀아있는 왕꽈배링’, ‘대박 달콤하구마’, ‘땅콩 듬뿍 조랭이 도넛’ 등 4종과 ‘옥수수크림치즈 먼치킨’ 1종으로 구성됐다. 먼저 옥수로 맛있는 바이츠는 옥수수 알갱이가 쏙쏙 들어가 고소하고 달콤한 풍미를 살린 제품이다.

대박 달콤하구마는 고구마 모양의 쫄깃한 도넛에 달콤한 고구마 필링을 넣었고 조랭이떡 모양의 땅콩 듬뿍 조랭이 도넛은 땅콩 가루가 토핑돼 고소함을 더했다. 던킨도너츠가 새롭게 재현한 우리의 맛은 시원한 음료로도 탄생했다. 비락식혜의 원료를 얼음과 함께 갈아 더욱 시원하게 즐길 수 있는 ‘비락식혜 크러쉬’를 지난달부터 판매 중이며 ‘옥수수 크러쉬’ 등의 이색 라인업도 추가 판매 중이다. 또 쫄깃한 찹쌀떡이 들어간 인절미 모양의 도넛 ‘모찌모찌 도나쓰’와 ‘옥수수 구움 도넛’을 지난 10일부터 판매하고 있다.

김희리 기자 hitit@seoul.co.kr

2018-09-12 2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