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철금속 기업 LS니꼬동제련, 1조원대 페루 동광석 구매 계약

입력 : ㅣ 수정 : 2018-09-12 01:3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국내 대표적인 비철금속 기업 LS니꼬동제련은 11일 서울 중구 그랜드인터컨티넨털호텔에서 페루의 광산기업 민수르와 ‘미나 후스타 동광산 장기구매계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계약 기간은 총 10년이며, 계약 규모는 거래 물량 56만t에 금액 규모는 10억 달러(약 1조 1300억원)에 이른다.

LS니꼬동제련은 2021년부터 2030년까지 미나 후스타 광산에서 생산하는 동정광(순도 높은 동광석)을 매년 5만∼6만t씩 안정적으로 공급받게 된다.

이재연 기자 oscal@seoul.co.kr

2018-09-12 23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독립유공자프로젝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