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국어원, 국제 통용 한국어 표준 교육과정 보고회

입력 : ㅣ 수정 : 2018-09-11 19:31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국가 차원의 한국어 교육 참조 기준 처음 제시
소강춘 국립국어원장

▲ 소강춘 국립국어원장

국립국어원(원장 소강춘·사진)은 12일 오후 2시 한국프레스센터 19층 기자회견장에서 ‘국제 통용 한국어 표준 교육과정’ 보고회를 개최한다.

국제 통용 한국어 표준 교육과정은 국가 차원에서 처음 제시하는 한국어 교육 참조 기준이다. 이날 보고회에서는 4년에 걸쳐 개발한 표준 교육과정의 성과를 알리고, 미래를 모색하는 좌담회가 진행된다.

‘국제 통용 한국어 표준 교육과정의 성과’(박정아 국어원 학예연구관), ‘표준 교육과정의 내용’(이정희 경희대 교수), ‘표준 교육과정의 활용’(박진욱 대구가톨릭대 교수) 등의 주제 발표가 이어진다.

국어원 담당자는 “표준 교육과정은 교육 환경이나 교육 대상, 학습자들의 다양한 학습 목적 등에 따라 변형·적용할 수 있는 하나의 참조 기준으로 개발됐다”며 “국가 차원의 표준화된 한국어 교육과정 부재로 인한 현장과 학계의 어려움을 해소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이경우 기자 wlee@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