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세(稅)친구’로 세금신고 쉽게 하세요

입력 : ㅣ 수정 : 2018-09-11 13:2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

우리은행은 스타트업 ㈜세친구와 제휴해 소상공인을 위한 스마트 세무지원 서비스 ‘세(稅)친구’를 출시했다고 11일 밝혔다.

세친구는 세무기장 서비스와 인공지능(AI) 시스템을 접목한 스마트폰 기반의 모바일 경영지원 플랫폼이다. 은행 통장 거래내역 조회 요약, 부가가치세·종합소득세 등 예상 세액 확인, 매출·매입내역 확인, 세무기장과 세무상담, 세금신고 등을 할 수 있다.

우리은행은 ㈜세친구와의 단독 제휴를 통해 우리은행 이용 고객을 대상으로 월 4만원의 세친구 사용료를 월 2만 5000원에 할인 제공한다. 또 세무조정 등 일부 유료서비스를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다. 서비스 가입은 우리은행 기업인터넷뱅킹이나 스마트뱅킹 원터치개인 애플리케이션(앱)에서 가능하다.

우리은행은 “경영애로를 겪고 있는 소상공인의 비용 절감을 위해 스마트 세무지원 서비스를 출시했다”면서 “앞으로도 소상공인, 중소기업의 성장과 비용 절감을 위한 다양한 지원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최선을 기자 csunel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