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 패션 ‘준지’ 팝업스토어 개장

입력 : ㅣ 수정 : 2018-09-10 18:2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삼성물산 패션부문이 운영하는 패션 브랜드 ‘준지’가 서울 용산구 한남동에 팝업스토어를 열었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삼성물산은 지난 7일 열린 사전 개장 행사에 이어 10일부터 컨테이너 박스 형태의 팝업스토어를 본격 운영한다고 이날 밝혔다.

이번 팝업스토어는 트렌치코트, 점퍼 등 준지의 여성 컬렉션 100여 가지 상품을 공식적으로 만나 볼 수 있는 첫 번째 매장이다. 앞서 남성복에서 출발한 준지는 지난해 가을·겨울(FW) 파리 컬렉션을 통해 여성복 라인을 처음 선보였다. 준지는 여성 상품 라인을 본격적으로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이 밖에도 준지는 팝업스토어 개장 기념으로 영국의 정통 스포츠 브랜드 ‘엄브로’와 협업한 캡슐 컬렉션 30여 가지를 내놨다. 준지 관계자는 “준지가 지난 10여년 동안 파리 컬렉션을 통해 선보인 작품부터 커머셜 라인까지 모든 상품을 한자리에서 볼 수 있는 공간”이라면서 “한남 팝업스토어를 통해 남성복, 여성복, 라이프스타일을 아우르는 글로벌 메가 브랜드로 확장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희리 기자 hitit@seoul.co.kr

2018-09-11 2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