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해변 플라스틱 쓰레기 수거

입력 : ㅣ 수정 : 2018-09-09 21:4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포스코는 사내 봉사활동 모임인 ‘클린오션봉사단’이 지난 8일 경북 포항 발산리의 항구와 해안 방파제 등에서 플라스틱 쓰레기를 수거하는 수중정화 활동을 벌였다고 9일 밝혔다. 서울과 포항 클린오션봉사단 회원 30여명이 참여한 이번 봉사활동에서는 플라스틱 쓰레기 1t을 비롯해 폐타이어, 불가사리 등 총 5t의 해양 쓰레기를 수거했다. 지난달 1일 일회용품 사용 줄이기를 골자로 하는 ‘자원의 절약과 재활용 촉진에 관한 법률’이 시행되면서 올해 하반기부터는 폐플라스틱 수거 활동에 중점을 두기로 했다고 포스코는 전했다. 김소라 기자 sora@seoul.co.kr

2018-09-10 27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