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르신과 함께 만드는 ‘건강 팔찌’

입력 : ㅣ 수정 : 2018-09-07 09:3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광진구 구의3동은 만성질환을 겪거나 허약한 노인들에게 올바른 생활습관을 알려 건강한 노후를 보낼 수 있도록 구의3동주민센터와 방문간호사, 마을계획단이 함께 운영하는 집 밖 건강관리 프로그램인 ‘건강 디딤돌’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번 프로그램은 다음달 18일까지 매주 목요일 65세 이상 지역 거주 노인들을 대상으로 구의3동주민센터에서 진행한다. 건강검진과 체력검사, 운동을 통한 신체활동, 풍선게임, 가면놀이 등 다양한 활동에 참여할 수 있다.

마을계획단과 간호사들이 직접 참여하며 건강팔찌를 함께 만드는 등 호응을 이끌어내고 있다. 마을계획단으로 참여하는 한 주민은 “단순히 원석을 꿰어 묶어내는 팔찌가 아닌 마을계획단원과 어르신의 마음을 모아 엮어 만든 팔찌로 모두에게 행복한 추억을 선사한 거 같아 기쁘다”면서 “오늘 수업에 참여하신 어르신들이 수업시간에 배운 소근육 운동을 생활 속에서 실천하시어 건강하게 지내셨으면 좋겠다”라고 밝혔다.

김선갑 광진구청장은 “마을 주민이 중심이 되어 만들어진 마을계획단에서 어르신과 함께 참여하는 프로그램을 통해 어르신 뿐만 아니라 주민이 모두 건강한 마을을 만들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강국진 기자 betul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