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노비즈협, 1회 한-인도네시아 기술교류 상담회

입력 : ㅣ 수정 : 2018-09-06 16:3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이노비즈협회는 지난 5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그란멜리아 호텔에서 2018년 제1회 한-인도네시아 기술교류 상담회를 가졌다. (이노비즈협회 제공)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이노비즈협회는 지난 5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그란멜리아 호텔에서 2018년 제1회 한-인도네시아 기술교류 상담회를 가졌다. (이노비즈협회 제공)

중소벤처기업부와 이노비즈협회는 지난 5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그란멜리아 호텔에서 2018년 제1회 한-인도네시아 기술교류 상담회를 개최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 기술교류 상담회에는 성명기 이노비즈협회장과 인도네시아 중기부 바구스 라흐만 국장 등이 참석했다. 특히 이번 상담회는 친환경 기술을 주제로 진행 되었으며 관련기술을 보유한 한국의 중소기업 10개사와 인도네시아의 50여개사가 매칭되어 기술수출, 부품?소재?장비 수출, 한- 인도네시아 합작법인 설립 등 기술을 매개로 한 다양한 협력사업이 논의되었다.

2025년까지 전체전력의 17%를 신재생에너지로 대체하려고 하는 인도네시아 정부의 기조에 맞춰 이번 상담회에는 소수력 윈드로즈, 풍력 GU주식회사 등 신재생에너지 기업이 참여했고, 살균수 제조 가나텍, 쓰레기 소각처리 기술 오메가에너지환경기술 등 친환경 기업이 상담회에 참가했다.

성명기 협회장은 “양국간의 지속적인 협력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며 이번 계기를 통해 이노비즈기업과 인도네시아와의 협력 범위가 더욱 확대 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한편 이노비즈협회는 해외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으로 6일 오전 인도네시아 중소기업부에서 시나붕 지역의 화산폭발 피해를 입은 이재민들을 위해 회원사가 모금한 기부금 3만달러를 전달했다.

지난 4월 중소벤처기업부와 인도네시아 중기부는 중소기업의 인도네시아 시장 진출과 현지 중소기업과의 기술협력을 통한 무역 투자를 활성화하기 위해 한-인도네시아 기술교류센터를 열었다.

신동원 기자 asada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