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 ‘삐에로 쑈핑’ 2호점 오늘 오픈

입력 : ㅣ 수정 : 2018-09-05 17:5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의 야심작 ‘삐에로 쑈핑’이 첫 개장 2개월 만에 동대문에 2호점을 연다. 이마트는 6일 서울 동대문 두타몰 지하 2층에 삐에로 쑈핑 2호점을 연다고 5일 밝혔다.
‘삐에로 쑈핑’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삐에로 쑈핑’

2호점 두타몰점은 약 1408㎡(약 426평) 규모로, 약 2513㎡(약 760평)인 1호점 코엑스점에 비해 면적은 44%가량 작지만 상품 수량은 20% 정도만 줄어든 3만 2000여개에 달해 면적 대비 상품 진열 수가 늘었다.

또 두타몰은 연간 840만명의 외국인이 방문하는 관광 명소인 만큼 외국인 고객을 대상으로 한 한국 기념품 매대 2동, 일본 인기상품 매대 2동을 추가로 운영한다. 심야시간에 방문객이 몰리는 지리적 특성상 오전 10시 30분부터 다음날 오전 5시까지 운영한다. 단 일요일은 밤 12시에 문을 닫는다.

김희리 기자 hitit@seoul.co.kr

2018-09-06 2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