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능 바로미터’ 9월 모의평가… 영어, 6월보다 어려웠다

입력 : ㅣ 수정 : 2018-09-05 23:2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수능 바로미터’ 9월 모의평가… 영어, 6월보다 어려웠다  2019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11월 15일)을 두 달여 앞둔 5일 전국 모의평가가 실시된 가운데, 서울 서초고 학생들이 모의평가를 치르기에 앞서 시험 준비를 하고 있다. 이번 모의평가는 지난 6월 모의평가와 비교해 대체로 쉬웠지만 영어는 어려웠던 것으로 분석됐다. 박지환 기자 popocar@seoul.co.kr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수능 바로미터’ 9월 모의평가… 영어, 6월보다 어려웠다
2019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11월 15일)을 두 달여 앞둔 5일 전국 모의평가가 실시된 가운데, 서울 서초고 학생들이 모의평가를 치르기에 앞서 시험 준비를 하고 있다. 이번 모의평가는 지난 6월 모의평가와 비교해 대체로 쉬웠지만 영어는 어려웠던 것으로 분석됐다. 박지환 기자 popocar@seoul.co.kr

2019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11월 15일)을 두 달여 앞둔 5일 전국 모의평가가 실시된 가운데, 서울 서초고 학생들이 모의평가를 치르기에 앞서 시험 준비를 하고 있다. 이번 모의평가는 지난 6월 모의평가와 비교해 대체로 쉬웠지만 영어는 어려웠던 것으로 분석됐다. 박지환 기자 popocar@seoul.co.kr

2018-09-06 1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