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대한 탄생’ 한동근, 음주 적발 뒤늦게 알려져…소속사 “활동 중단”

입력 : ㅣ 수정 : 2018-09-05 08:48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가수 한동근  연합뉴스

▲ 가수 한동근
연합뉴스

‘위대한 탄생’ 출신 가수 한동근(25)이 음주운전을 하다 적발되면서 연예 활동을 잠정 중단한다.

소속사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는 5일 “한동근은 현재 잘못을 깊게 뉘우치고 있으며 향후 모든 활동을 중지하고 자숙의 시간을 가질 것”이라며 “성실히 경찰 조사에 임하겠다”고 밝혔다.

플레디스는 “회사로서도 제대로 관리하지 못한 책임을 통감한다”며 “앞으로 이런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소속 아티스트 모두에게 음주운전 예방을 위한 정기교육을 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어 “팬분들께 걱정과 심려를 끼쳐드려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덧붙였다.

한동근은 지난 8월 30일 서울 서초구 방배동 인근에서 음주운전을 하다 단속을 하던 경찰에 적발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MBC TV 오디션 프로그램 ‘위대한 탄생 3’ 우승자 출신인 그는 ‘이 소설의 끝을 다시 써보려 해’, ‘그대라는 사치’ 등의 곡으로 대중들의 사랑을 받았다.

신진호 기자 say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