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 24세 이하 ‘데이터 무제한’… KT, ‘Y24 온 요금제’ 3종 출시

입력 : ㅣ 수정 : 2018-09-04 00:5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KT가 만 24세 이하 고객 대상인 ‘Y24 온(ON) 요금제’를 출시했다고 3일 밝혔다.

20대 고객이 주로 쓰는 요금제인 ‘Y24 요금제’를 데이터 위주 시장 트렌드에 맞춰 개편한 상품이다.

Y24 ON 요금제는 지난 5월 출시해 반응이 좋은 `데이터온’ 요금의 유·무선 음성통화 기본 제공, 전 구간 데이터 무제한(일부 속도제어)을 그대로 유지하고, 톡·비디오·프리미엄 3종으로 나눴다.

‘Y24 온 톡’은 월 4만 9000원에 기존 요금제보다 두 배 많은 월 6GB를 쓸 수 있다. 기본 데이터 소진 뒤에도 1Mbps 속도로 데이터를 계속 준다. ‘Y24 온 비디오’는 월 6만 9000원에 100GB를 제공하고, 소진 후 5Mbps 속도로 무제한 쓸 수 있다. ‘Y24 온 프리미엄’은 월 8만 9000원에 속도·용량 제한 없이 데이터를 무제한 준다. 여기에 올레 tv 모바일, 음원(지니뮤직) 등 콘텐츠 50%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KT는 저가 요금제를 쓰는 20대를 위해 3만 3000원에 유·무선 음성통화, 문자, 2GB 데이터를 주는 ‘Y베이직’ 요금제도 17일 선보인다. 데이터 이월, 당겨 쓰기도 가능하다.

이재연 기자 oscal@seoul.co.kr
2018-09-04 2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