겸손한 손흥민, SNS에도 “금메달은 국민의 것”

입력 : ㅣ 수정 : 2018-09-03 11:4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손흥민 인스타그램. 2018.9.3

▲ 손흥민 인스타그램. 2018.9.3



캡틴 손흥민이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 축구 금메달의 영광을 오롯이 팬들에게 돌렸다.

3일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한 손흥민은 해단식을 마친 뒤 소셜미디어(SNS) 인스타그램에 장문의 메시지를 남겼다.

지난 1일 금메달 시상식이 끝난 뒤 동료, 스태프들과 함께 찍은 기념사진을 올린 손흥민은 “우리 팀원들, 코칭스태프, 또 우리 지원스태프 너무 감사하고 사랑하고 또 부족한 저를 정말로 빛나게 해줘서 너무 고맙다”며 감사를 전했다.

손흥민은 “팬분들 덕분에 제가 금메달을 목에 걸 수 있었다. 평생 잊지 못할 추억 만들어주셔서 감사하다”며 “금메달은 국민의 것입니다”라고 적었다.

손흥민은 하루 휴식을 취한 뒤 4일 파울루 벤투 감독이 지휘하는 A대표팀 훈련에 합류한다.

오달란 기자 dalla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