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안게임- 한국, 정구 남자 단체전서 일본 꺾고 금메달

입력 : ㅣ 수정 : 2018-09-01 17:5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한국 정구 대표팀이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정구 남자 단체전 정상에 올랐다.

한국은 1일 인도네시아 팔렘방 자카바링 스포츠시티의 테니스 센터에서 열린 남자 단체전 결승(2복1단식)에서 일본을 2-0으로 물리쳤다.

첫 복식에 출전한 김동훈(29·순천시청)-김범준(29·문경시청) 조가 일본의 나가에 고이치-마루나카 다이메이를 5-2로 물리치며 기선을 잡은 우리나라는 이어 열린 단식에서도 김진웅(28·수원시청)이 후네미쓰 하아토를 4-2로 꺾고 우승을 확정했다.

남자 단식 우승자 김진웅은 대회 2관왕에 올랐다.

김진웅은 이달 18일 입대 영장을 받고 이번 대회에 출전했으나 금메달을 획득해 병역 혜택을 받게 된 선수다.

우리나라는 2014년 인천 대회에 이어 정구 아시안게임 남자 단체전을 2회 연속 제패했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