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클 잭슨 탄생 60주년 프로젝트 아시아 대표 엑소 레이·NCT127 참여

입력 : ㅣ 수정 : 2018-08-31 14:5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SM엔터테인먼트 제공

▲ SM엔터테인먼트 제공

엑소의 중국인 멤버 레이와 그룹 NCT127이 팝의 황제 마이클 잭슨 탄생 60주년 기념 프로젝트에 아시아 대표로 참여한다.

30일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미국 769엔터테인먼트는 전날 마이클 잭슨 탄생 60주년을 기념해 글로벌 팝스타들이 참여하는 스페셜 싱글 4곡을 선보인다고 발표했다. 769엔터테인먼트는 마이클 잭슨 레코드사 ‘MJJ’의 대표였던 제리 L 그린버그가 설립한 레이블이다. 레이와 NCT127은 이 프로젝트 첫 번째 곡인 ‘렛츠 셧 업 앤드 댄스’에 피처링으로 참여한다.

이정수 기자 tintin@seoul.co.kr

2018-08-31 2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