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주택 전국 20곳 오늘부터 입주자 모집

입력 : ㅣ 수정 : 2018-08-29 23:38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주변 시세 60~80% 수준 7818호 공급
버팀목 대출 최대 보증금의 80% 지원

서울 송파구 헬리오시티와 강남구 래미안 블레스티지 등 행복주택 7818호에 대한 입주자 모집이 진행된다. 국토교통부는 전국 20곳 7818호에 대한 입주자 모집을 30일부터 시행한다고 29일 밝혔다.

가락시영을 재건축한 헬리오시티 1401호와 개포주공 재건축인 래미안 블레스티지 112호를 비롯해 시흥, 성남, 화성 등 수도권 16곳에 6251호가 공급된다. 비수도권에는 광주, 아산, 완주 등 4곳 1567호다. 행복주택은 주변 시세의 60∼80% 수준이다. 특히 서울 강남권은 거의 시세의 절반 수준으로 공급된다. 헬리오시티에 공급되는 전용면적 39㎡는 보증금 8400만원에 월 임대료 30만원, 래미안 블레스티지의 경우 49㎡는 보증금 1억 6000만원에 월 임대료 60만원 등이다.

정부는 청년과 신혼부부를 위해 버팀목 대출을 운영하고 있어 최대 보증금의 80%까지 낮은 이율(1.2∼2.7%)로 자금을 지원받을 수 있다. 행복주택 공급 대상은 만 19∼39세 청년과 혼인 7년 이내 신혼부부다.

입주는 내년 1월부터 순차적으로 진행된다. 자세한 내용은 마이홈포털(www.myhome.go.kr)이나 마이홈 전화상담실(1600-1004)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장진복 기자 viviana49@seoul.co.kr

2018-08-30 20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