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시현의 보자기 이색적 전시회...새달 4일부터 26일까지

입력 : ㅣ 수정 : 2018-08-29 17:2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김시현 작 보자기.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김시현 작 보자기.

그림의 소재는 무궁무진하다지만 ‘보자기’가 그림의 주제라니…. 웬만한 미술 애호가라도 흥미롭게 여기지 않을 수 없는 작품이다. 경북 안동 도산면 서부리 예끼마을 ‘갤러리 藝’, ‘GGI 갤러리’ 두 군데에서 9월 4일부터 26일까지 김시현 작가의 ‘보자기’展이 열린다.

김시현은 다소 이색적으로 보자기를 소재로 작품활동을 왕성히 펼치는 작가로 알려져 있다. 그의 그림에 등장하는 보자기는 화려한 색감으로 무언가를 포장한 상태다. 보자기 안에 무엇이 있을까 자연스럽게 궁금증을 자아낸다.

오늘날 그 사용 용도가 점차 축소되었지만, 이번 전시를 통해 보자기가 보여주는 각양각색 아름다운 美와 그 속에 담고자 하는 작가의 마음을 느끼게 될 것이다.

이기철 선임기자 chuli@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