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대한민국 아티스틱 스위밍 선수들의 ‘하나 된 연기’

입력 : ㅣ 수정 : 2018-08-29 13:5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29일 오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겔로라 붕 카르노(GBK) 아쿠아틱스타디움에서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아티스틱 스위밍 여자 단체 테크니컬 루틴 경기가 열린 가운데 대한민국팀 선수들이 호흡을 맞추며 연기를 펼치고 있다.

한편 아티스틱 스위밍은 싱크로나이즈드 스위밍으로 불리다가 지난해 7월 헝가리 부다페스트에서 열린 국제수영연맹(FINA) 총회에서 이름을 바꿨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