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레일 추석열차 예매 시작…스마트폰 예매 첫 도입

입력 : ㅣ 수정 : 2018-08-28 07:4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스마트폰으로도 예매 가능
앱 대신 웹으로 접속해야
“와이파이 끊길 수 있어”
‘올해는 모바일로 예매하세요’ 지난 2016년 추석연휴 열차표 예매가 시작된 8월 17일 서울역에서 승차권을 구입하려는 시민들이 길게 줄을 서서 기다리고 있다. 올해부터는 스마트폰 등 모바일기기로 추석 열차표를 예매할 수 있다. 2018.8.28 손형준 기자 boltagoo@seoul.co.kr

▲ ‘올해는 모바일로 예매하세요’
지난 2016년 추석연휴 열차표 예매가 시작된 8월 17일 서울역에서 승차권을 구입하려는 시민들이 길게 줄을 서서 기다리고 있다. 올해부터는 스마트폰 등 모바일기기로 추석 열차표를 예매할 수 있다. 2018.8.28 손형준 기자 boltagoo@seoul.co.kr

추석 열차승차권 예매가 28일 온라인과 오프라인에서 시작됐다. 28일에는 경부·경전·동해·충북선 등을, 29일에는 호남·전라·장항·중앙선 등의 승차권을 살 수 있다. 9월 21~26일 6일간 운행하는 KTX, 새마을, 무궁화호와 관광전용 열차 승차권이 예매대상이다.

올해부터는 처음으로 스마트폰으로 명절 승차권을 예매할 수 있다.

온라인으로 예약한 승차권은 오는 29일 오후 4시부터 9월 2일 자정까지 결제해야 한다. 결제하지 않은 승차권은 자동으로 취소돼 예약 대기 신청자에게 우선 제공된다.

예매 기간 판매하고 남은 좌석은 29일 오후 4시부터 평소처럼 구매할 수 있다.

홈페이지와 모바일 웹에서는 오전 7시부터 오후 3시까지 예매할 수 있다. 지정된 역 창구와 승차권 판매 대리점에서는 종전과 같이 오전 9시부터 11시까지 2시간 동안 예매할 수 있다.

모바일 예매는 승차권 예매 앱 ‘코레일 톡’에서 직접 할 수 없고, 웹 브라우저를 통해 명절 승차권 예매 전용 홈페이지에 접속해야 한다.

주소창에 직접 도메인(www.letskorail.com)을 입력하거나 구글 크롬, 애플 사파리, 삼성 인터넷과 같은 웹 브라우저에서 ‘레츠코레일’(letskorail)을 검색해 접속할 수 있다. 코레일 톡에서는 팝업창으로 접속할 수 있는 링크만 제공한다.

온라인은 코레일 멤버십 회원만 예매가 가능하다. 8자리 이상 비밀번호로 로그인이 가능한 만큼 미리 회원 번호와 비밀번호를 확인하는 것이 좋다.

코레일 관계자는 “와이파이를 이용하거나 예매 도중 화면을 전환하면 데이터 전송이 끊어져 대기 번호가 초기화될 수 있다”며 “가급적이면 유선 인터넷이나 LTE망을 이용하는 것이 유리하며 예약 접속 상태도 유지해야 한다”고 말했다.

예약 부도(노쇼)를 최소화하고 실수요자에게 더 많은 기회를 주기 위해 강화된 환불 위약금 기준이 적용된다.

승차권 불법 유통과 부당 확보를 막기 위해 1회에 최대 6장, 1인당 최대 12장까지만 예매를 허용한다.

자세한 사항은 코레일 홈페이지(www.letskorail.com)나 철도고객센터(☎ 1544-7788, 1588-7788)에서 확인할 수 있다.

코레일과 별도로 SRT는 9월 4∼5일 추석 열차승차권 예매를 한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