男 카누 단일팀도 메달

입력 : ㅣ 수정 : 2018-08-28 01:4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용선 1000m 銅…단일팀 세 번째 쾌거
남북 단일팀 역사상 최초로 국제 종합대회 금메달을 따낸 카누 여자 단일팀에 이어 남자 단일팀도 값진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단일팀은 27일 인도네시아 팔렘방 자카바링 스포츠시티 조정 카누 레가타코스에서 열린 남자 용선 1000m 결선에서 4분36초459를 기록해 3위로 들어왔다. 이번 대회 여자 500m 금메달, 여자 250m 동메달에 이은 카누 단일팀의 세 번째 메달이다. 금메달은 4분31초185로 피니시라인을 통과한 대만이 차지했다. 대만에 3초762 차로 뒤진 인도네시아가 은메달을 챙겼다.

단일팀은 이날 오전에 열린 예선에서 5분21초100을 기록해 1조 6위로 밀려 패자부활전으로 내려갔다. 그러나 단일팀은 포기하지 않고 힘을 발휘해 준결승까지 올랐고 4분40초013을 기록해 2위를 차지하며 결선 진출에 성공했다.

심현희 기자 macduck@seoul.co.kr

2018-08-28 2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