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라이밍 여제 김자인 金 도전, 오빠는 해설

입력 : ㅣ 수정 : 2018-08-26 11:38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경기벽 내려오는 김자인 26일(현지시간) 인도네시아 팔렘방 자카바링 스포츠 시티 스포츠클라이밍센터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여자 콤바인 스피드 결선 경기에서 김자인이 사솔과의 맞대결을 펼치뒤 경기벽을 내려오고 있다. 2018.8.26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경기벽 내려오는 김자인
26일(현지시간) 인도네시아 팔렘방 자카바링 스포츠 시티 스포츠클라이밍센터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여자 콤바인 스피드 결선 경기에서 김자인이 사솔과의 맞대결을 펼치뒤 경기벽을 내려오고 있다. 2018.8.26 연합뉴스

KBS 1TV는 26일 오후 2시 ‘클라이밍 여제’ 김자인이 출전하는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스포츠클라이밍 콤바인 결승전을 생중계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날 중계 해설은 김자인 선수 오빠인 김자비 위원이 맡아 관심이 쏠린다.

김자인은 앞서 치른 스포츠클라이밍 콤바인 예선경기 스피드에서 8위, 볼더링에서 2위, 리드를 완등해 총점 16점을 기록 예선 1위로 진출했기에 금메달에 대한 기대를 더욱 높인다.

스포츠클라이밍은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 처음 정식종목으로 채택된 데 이어 2020 도쿄올림픽에서도 정식종목이 됐다.

KBS는 “김자비 위원 역시 각종 대회에서 정상에 오른 선수”라며 지난 23일 체조계 여홍철, 여서정 ‘금메달 부녀’에 이어 오늘은 ‘금메달 남매’가 탄생할지 관심이 쏠린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건강나누리캠프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