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0개월~12세 어린이도 독감 백신 무료접종

입력 : ㅣ 수정 : 2018-08-26 13:4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325만명…만 65세 이상 노인은 동일
서울신문 DB

▲ 서울신문 DB

올해부터 생후 60개월~12세 이하 어린이도 인플루엔자(독감) 백신 예방접종을 무료로 받는다.

질병관리본부는 다음달부터 전국 보건소와 지정 의료기관에서 생후 6개월~12세 어린이와 만 65세 이상 노인을 대상으로 인플루엔자 무료 예방접종을 실시한다고 26일 밝혔다.

어린이 인플루엔자 무료접종은 지난해까지 생후 6~59개월 영·유아가 대상이었지만 올해부터 60개월~12세 어린이도 포함됐다. 노인은 지난해와 같이 만 65세 이상이 대상자다. 무료 예방접종 대상 인원은 60개월~12세 어린이 325만명을 포함한 어린이 563만명과 노인 753만명 등 1326만명이다.

접종 시작 시점은 대상별로 조금씩 차이가 있다. 인플루엔자백신을 처음 접종하는 어린이는 유행이 시작되는 12월 이전에 4주 간격으로 2회 접종을 완료할 필요가 있어 다음달 11일부터 접종을 한다. 지난 겨울 예방접종을 완료한 어린이는 오는10월 2일부터 1회 접종을 하면 된다. 보건당국은 가급적 12월 이전에 접종을 완료하도록 당부했다.

무료접종 초기 혼잡을 방지하기 위해 만 75세 이상 노인과 의료취약지역주민, 당일진료환자, 장애인 등은 10월 2일부터 접종을 권장한다. 만 65세 이상 노인은 추석연휴 이후인 10월 11일부터 1회 접종하면 된다. 11월 15일까지는 보건소와 지정의료기관에서 접종받을 수 있고 16일부터는 백신이 남아있는 보건소에서만 접종할 수 있다.

정부는 인플루엔자 무료접종에 3가 백신을 쓰고 4가 백신은 접종 대상자가 비용을 전액 부담해야 한다. 3가와 4가는 포함된 독감바이러스 종류의 개수에 따라 구분되고 4가에는 B형 독감바이러스가 1종류 더 들어있다.

정현용 기자 junghy77@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