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주 콘서트] 아이콘, 2년 반 만의 국내콘… 카리스마·귀여움 뽐낸 비아이

입력 : ㅣ 수정 : 2018-08-25 18:2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YG엔터테인먼트 제공

▲ YG엔터테인먼트 제공

올 상반기 최대 히트곡인 ‘사랑을 했다’의 주인공 아이콘(비아이, 김진환, 바비, 송윤형, 구준회, 김동혁, 정찬우)이 지난 주말 2년 반 만에 국내 콘서트를 열었다.

아이콘은 지난 18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아이콘 2018 컨티뉴 투어’ (iKON 2018 CONTINUE TOUR)를 개최하고 팬들과 만났다.

이날 공연의 콘셉트는 아이콘이 향후 나아갈 길을 의미하는 ‘끝 없는 도로’였다. 무대 가운데 스크린에 무언가가 도로를 질주하는 영상이 나오기 시작하자 붉은 ‘콘배트’(아이콘 응원봉)를 든 관객들은 환호했다.

붉은 색과 반짝거림의 조화가 인상적인 강렬한 의상을 입고 등장한 아이콘은 ‘블링 블링’(BLING BLING)으로 이날 공연의 화려한 막을 올렸다.
YG엔터테인먼트 제공

▲ YG엔터테인먼트 제공

기자픽 #1 세 번째 곡 ‘리듬 타’를 마치고 아이콘 멤버들은 정식으로 인사를 한 뒤 여름휴가에 대한 만담을 시작했다. “해변에 갔는데 내 스타일의 여자가 있다. 저기 혹시 시간 되시면 모히또 마시다 가실래요.”(송윤형) “서머 베이케이션 말고 저희는 YG 사람들이니까 지누션 안 되나요.”(구준회) 멤버들의 어색한 진행이 나름의 재미를 더했던 만담이 지나고 이어진 ‘칵테일’ 무대는 여름 더위를 날려 보내기에 충분했다. 위·가운데·아래 세 개로 나뉜 스크린에는 시원한 해변이 펼쳐졌고 실제로 휴가를 온 듯한 착각마저 들게 했다. 허스키한 보이스가 매력적인 구준회가 가성으로 고음을 시원하게 소화한 부분이 이 무대의 하이라이트였다.

기자픽 #2 대부분의 무대는 일곱 멤버가 함께 꾸몄지만 비아이와 바비의 솔로 무대, 그 둘의 유닛 무대, 그리고 나머지 다섯 멤버의 보컬 유닛 무대가 있었다. 그 중 비아이의 ‘돗대’ 솔로 무대는 왜 비아이가 아이콘의 리더이자 가장 중심이 되는 멤버인지 확실히 보여주는 무대였다. 화려한 왕좌에 삐딱하게 걸쳐 앉은 채로 등장한 비아이는 완전체 무대에서는 미처 보여주지 못 했던 ‘힙한’ 매력을 독무와 폭풍 래핑을 통해 뽐냈다. 솔로 무대에 앞서 바비와의 ‘떼창 대결’을 펼칠 때는 미리 준비해온 멘트로 공연 열기를 북돋았다. 비아이가 객석을 향해 “떼창은 어떻게”라고 외치자 팬들은 “신나고 활기차게”라고 화답하며 즐거워했다.
YG엔터테인먼트 제공

▲ YG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심픽 #1 공연 후반부 ‘베스트 프렌드’(BEST FRIEND)를 부르기 전 멤버들끼리 짝을 이루는 시간에 비아이가 홀로 남겨졌다. 둘씩 무대에 올라 ‘베스트 프렌드’를 열창할 때 비아이는 어떤 모습으로 등장할지 궁금할 찰나, 갑자기 노란 병아리 의상을 입고 무대에 올랐다. 가슴에는 ‘코닉이들 베프’라고 쓰인 종이가 붙어 있었다. 동물 옷을 입고 등장하는 것은 아이돌 콘서트의 가장 흔한 설정 중 하나지만 공연의 흐름과 잘 맞아떨어지면서 재미가 배가됐다.

비아이와 바비가 솔로와 유닛 무대로 강렬한 인상을 남긴 반면 다른 멤버들은 솔로 무대를 보여주지 못한 점은 아쉬웠다. 아이콘이 여전히 비아이와 바비 위주로만 주목받는 팀이라는 인상을 지우기 어려웠다. YG 소속 아역배우 갈소원이 ‘사랑을 했다’를 부르며 등장한 부분은 이날 공연에 필요한 장면이었는지 의문이 남았다. ‘사랑을 했다’가 어린 아이들 사이에서 신드롬을 일으킨 것을 콘서트에서도 기념할 필요는 있었겠지만 일반인 아이들이 등장해 아이콘과 함께 무대를 꾸몄다면 그런 취지에 더 부합하지 않았을까.
YG엔터테인먼트 제공

▲ YG엔터테인먼트 제공

공연 말미 팬들에게 전하고 싶은 말을 적어와 읽던 도중 터져 나온 눈물에 말을 여러 번 멈춘 송윤형의 편지는 ‘아이코닉’(아이콘 팬덤명)을 감동시켰다. 바아이 등 다른 멤버들도 끝내 눈물을 보였다. 멤버들은 “저희를 지켜주셔서 너무나도 감사드린다. 오랜만에 하는 콘서트라 신경을 많이 썼는데 이렇게 감동을 주셔서 기쁘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이정수 기자 tinti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2019수능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