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두준 오늘 입대…“고맙다, 마음 받아간다”

입력 : ㅣ 수정 : 2018-08-24 09:2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그룹 하이라이트 리더이자 연기자로 활동 중인 윤두준(29)이 24일 입대해 현역으로 복무한다.  사진은 머리 짧게 자르고 멤버들과 사진 찍은 윤두준. 2018.8.24  윤두준 인스타그램 캡처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그룹 하이라이트 리더이자 연기자로 활동 중인 윤두준(29)이 24일 입대해 현역으로 복무한다.
사진은 머리 짧게 자르고 멤버들과 사진 찍은 윤두준. 2018.8.24
윤두준 인스타그램 캡처

그룹 하이라이트 리더이자 연기자로 활동 중인 윤두준(29)이 24일 입대해 현역으로 복무한다.

머리를 짧게 자른 그는 이날 SNS를 통해 멤버들과 함께 찍은 사진을 공개하고서 “고맙다 친구들아 마음 받아간다!”는 글을 올렸다. 함께 하지 못한 막내 손동운은 사진에서 영상 통화로 등장했다.

멤버들도 같은 사진을 SNS에 올리고 윤두준을 향한 메시지를 적었다.

이기광은 “내 친구 두준이 고등학생 때부터 지금까지 리더로서 그동안 고생 많았다”며 “이제 조금은 내려놓고 군인으로서 군 생활 잘하고 잘 먹고 편히 쉴 수 있기를 바란다. 건강히 다치지만 않고 얼른 다시 만나서 즐겁게 다시 시작하자”라고 썼다.

용준형도 “역시 우린 같이 있으면 웃을 수밖에 없구나. 곧 만나자 사랑한다”라며 마음을 전했다.

최근 의무경찰 선발 시험에 응시한 윤두준은 지난 21일 불합격 통보를 받으면서 3일 만에 입대하게 됐다.

갑작스러운 입대로 주인공이던 tvN 드라마 ‘식샤를 합시다 3:비긴즈’는 당초 16회로 예정됐으나 14회로 조기에 종영하게 됐다. 그러자 일부 누리꾼 사이에서는 입영 날짜가 임박한 상황에서 드라마 출연을 결정했다는 지적이 나오기도 했다.

윤두준은 입대 소식이 전해진 지난 22일 홈페이지에 자필 편지를 공개해 “하루빨리 다녀오고 싶었지만, 그러지 못했던 짐을 이제나마 덜 수 있게 돼서 한편으론 기쁘게 생각한다”며 “멤버들, 가족들, 친구들, 회사 식구들, 드라마 관계자분들께 너무나 죄송하고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