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비키니 미녀들의 화끈한 몸매 대결

입력 : ㅣ 수정 : 2018-08-20 14:4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8월 한가운데, 작열하는 태양. 뜨거운 햇살을 피하는 방법은? 지난 18일 서울 용산구 드래곤 시티 34층 스카이 비치에서 ‘임팩트 크루 썸머 페스티벌’이 열렸다.

이날 페스티벌에는 16명의 비키니 모델과 6명의 보디빌더가 참가했다. 대회에 참가한 모델들은 한낮의 더위를 피하지 않았다. 되레 즐기는 듯 마음껏 태양에 노출시켰다.

까무잡잡하게 그리고 탄탄하게 익어가는(?) 것을 즐기는 듯 마냥 태양을 즐겼다. 그 모습을 담고 싶어 모델들은 저마다 자신의 스마트폰으로 한여름을 추억으로 아로새겼다.

서로의 모습을 촬영해 주거나 ‘셀카’를 찍으며 한낮의 뜨거움을 즐겼다.

참가자들의 다수가 피트니스 대회 출신이어서 더욱 그랬다. 태양의 유혹을 마음껏 받아들이며 자신의 매력을 뽐냈다.

태양을 기피대상(?)이 아닌 애인으로 받아들인 모델들을 카메라에 담았다.

사진=스포츠서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

서울Eye - 포토더보기